Cart 0

No products in the cart.

0 Comments

propose 47cmx15cmx54cm유리

     Nayoung - Han

         Artist Diary 

부엉이의 감시 속에서

« 자신들에게 피난처가 되어주고 있는 흑색 빛 주목 아래에 부엉이들이 정렬한 상태로 앉아 있다. 그들의 붉은 눈을 따갑게 쏘아보고 있는 이상한 신들도 마찬가지이다. 그들은 명상에 잠겨 있다. » 샤를르 보들레르, 부엉이, 악의 꽃, 시 LXVII 이미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이 입증된 한나영은 지난 20여 년 동안 회화와 조각 두 분야에서 왕성하게 작품활동을 해왔다. 오늘날 작가로서의 성숙 미가 한층 더 무르익은 한나영은 자신의 두 가지 꿈을 동시에 실현시킬 수 있는 미적인 테크닉을 개발하였다. 다시 말해서, 물감을 사용하지 않고서도 그림을 그리는 것, 그리고 어린 시절에 꿈꾸던 세상을 영원한
2016년 1월 11일~ 4월 11일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2015년 3월13일~ 3월 19일 서울 아산 병원 갤러리에서 한나영 개인전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 

Olympics and sculpture, Excellence Award, Beijing, China

http://www.beijing2008.cn/09/74/aoyundiaosubowuguan.shtml

2005년8월 전세계의 조각가들이 2433점 응모하였으며

그중 국제심사위원이 290점의 수상작품을 선발하여 중국내도시

북경, 텐진, 하문, 장춘, 란주, 정주, 서안, 타이웬, 석가장, 난닝,

top
Copyright © HanNaYoung All Rights Reserved.